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게시판

어르신게시판

HOME > 게시판 > 어르신게시판

어르신만의 소통공간입니다.

상업적, 종교적, 정치적, 개인의 사익도모, 상호 비방하는 부정적인 글 등은 임의로 삭제되오니, 참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.

흉 보지 말게

강영조 2021-07-20 13:04:57 조회수 228

흉 보지 말게

 

요즘 칠 순이 넘어 나를 보니 오래 살아왔고

이제 생의 가을에서 지난 삶의 계절을 본다.

 

매일 아침 출근하려고 옷을 단정히 차려 입고

저녁마다 어두움이 내리면 술 취해 돌아오고

 

세월은 흘러가고 육신은 자신도 모르게 지치고

나이 칠십 넘으니 지나간 날이 그리 도 많았는데

 

흘러간 세월 속에 묻혀 볼 수가 없는 지난 날들

거울 속에 비 처 진 흰 머리카락, 주름 진 얼굴

 

세월은 무한하고 인생은 유 한 인데, 그 계절에서

지난 봄 여름을 찾아 뒤돌아보니 흉 보지 말게나. 

이전글
뜨랑수아카페건
다음글
가을 밤
  •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P